제목 삼성 '소통의 힘'…"내 인센티브 포기할 테니 전량 리콜하자"
작성자 ISRBE 작성일 2016-09-06 11:32:03 조회수 153
삼성전자가 배터리 결함이 확인된 갤럭시노트7의 전량 리콜을 결정하기까지는 조직 내부적으로 경영진과 직원들 사이에 작용한 '소통의 힘'이 상당한 영향을 미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4일 삼성전자와 전자업계에 따르면 애초 지난 1일쯤 삼성이 배터리 교체로 리콜을 진행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오기 시작하자 스마트폰을 담당하는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익명게시판에는 '심각한' 글들이 올라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무선사업부의 한 엔지니어는 "전량 리콜 후 신제품으로 교환해주세요. 내 PS 안 받아도 되니까 제발 그렇게 해주세요. 부끄럽습니다"라는 글을 올렸습니다.

-SBS뉴스, 2016년 9월 5일자 기사

전문은 하단 링크를 참조하세요.
아래 링크를 클릭하면 바로 이동합니다.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Id=N1003768949

이전글 박수환 ‘26억 계약’ 딴 해, 민유성·송희영과 중국 골프여행
다음글 '신의 직장' 여직원의 죽음, 뒤늦은 조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