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나 만나 살아남은 공무원 없어” 행안부 감사관 갑질 감사 논란
작성자 ISRBE 작성일 2018-09-20 17:45:26 조회수 175
3일 고양시 시민복지국 소속 ㅎ아무개(7급) 주무관은 시청 내부게시판에 ‘행정안전부 ㄱ아무개 조사관을 고발합니다’는 제목의 글을 실명으로 게재했다.ㅎ씨는 지난달 30일 시 주차장 공터로 나올 것을 요구하는 행정안전부 감사관의 전화를 받고 사무실에서 나간 뒤 감사관 2명이 탄 개인 차량에서 1시간30분 동안 일방적이고 굴욕적인 취조에 공황 상태에 빠졌다고 주장했다.
이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고양시청 내부게시판에는 행안부 감사관의 ‘갑질 감사’를 비판하는 수 백건의 글들이 올라왔다. 이에 대해 행정안전부는 “게시된 내용의 사실관계를 확인해 감사과정에서의 과도한 언행 등 문제점이 발견되면 엄중 조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한겨레, 2018년 9월 3일자 기사


전문은 하단 링크를 참조하세요.
아래 링크를 클릭하면 바로 이동합니다.

이전글 퇴직 상사에 ‘황금열쇠 선물’ 청탁금지법 위반 아니다
다음글 서울 교직원 10% "상급자 부당한 업무지시 자주 받는다"